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찾기쉬운 생활법령 정보

통합검색박스

주메뉴

목차

하위 메뉴

현재위치 및 공유하기

생활법령 내 검색

생활법령 내 검색

화면내 검색시 체크

본문 영역

현역병 (군형법)

 군형법의 적용대상
「군형법」의 적용대상  주소복사 즐겨찾기에추가
「군형법」의 적용대상
「군형법」「군형법」에 규정된 죄를 범한 대한민국 군인에게 적용됩니다. 여기서 “군인”이란 현역에 복무하는 장교, 준사관, 부사관 및 병(兵)을 말합니다.
다만, 전환복무 중인 병[의무경찰, 의무소방원, 경비교도대]은 제외됩니다(「군형법」 제1조제1항·제2항).
또한 다음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사람에 대하여도 군인에 준하여 「군형법」이 적용됩니다(「군형법」 제1조제3항).
군무원
군적(軍籍)을 가진 군(軍)의 학교의 학생·생도와 사관후보생·부사관후보생과정 및 「병역법」 제57조에 따른 군적을 가지는 재영(在營) 중인 학생(학군사관후보생, ROTC를 말함)
소집되어 실역(實役, 실제 복무를 뜻함)에 복무하고 있는 예비역·보충역 및 제2국민역인 군인
위에 규정된 사람(「군형법」 제1조제1항부터 제3항까지)이 군복무 중이나 재학 또는 재영 중에 「군형법」에서 정한 죄를 범한 경우에는 전역·소집해제·퇴직 또는 퇴교나 퇴영 후에도 「군형법」이 적용됩니다(「군형법」 제1조제5항).
「군형법」 제1조제1항·제2항에 따르면, 「군형법」은 같은 법에 규정된 죄를 범한 대한민국 군인에게 적용되고 여기에서 “군인”이란 현역에 복무하는 병 등을 말한다고 규정되어 있으며, 「병역법」 제5조제1항제1호에 따르면, 현역은 징집 등에 의하여 입영한 병 등을 말하는 것으로, 같은 법 제2조제1항제1호, 제3호에 따르면 “징집”이란 국가가 병역의무자에 대하여 현역에 복무할 의무를 부과하는 것, “입영”이란 병역의무자가 징집 등에 의하여 군부대에 들어가는 것을 말하는 것으로 각 규정되어 있는바, 병역의무자가 소정의 절차에 따라 현역병입영 대상자로 병역처분을 받고 징집되어 군부대에 들어갔다면, 설령 그 병역처분에 흠이 있다고 하더라도 그 흠이 당연무효에 해당하는 것이 아닌 이상, 그 사람은 입영한 때부터 현역의 군인으로서 「군형법」의 적용대상이 되는 것으로 보아야 한다(대법원 2002. 4. 26. 선고 2002도740 판결).
예비역 등에게 「군형법」을 적용하는 것의 위헌 여부

예비역 등에게 「군형법」을 적용하는 것의 위헌 여부

※ 소집되어 실역에 복무 중인 예비역 등에게 현역군인에 준하여 「군형법」을 적용하는 것이 헌법에 위반되는지

▶ 1. 사회활동을 영위하고 있는 예비역이라 할지라도 병력동원훈련소집기간 중 군의 질서를 유지하고 일사불란한 지휘권을 확립하려면 그 예비역들을 현역병과 동일한 지휘, 복무, 규율체계에 복속시킬 필요가 있으므로, 현역군인에 준하여 「군형법」을 적용토록 하였다 하더라도 헌법에 위반된다고 할 수 없습니다.

2. 병역의무 그 자체를 이행하느라 받는 불이익은 병역의무의 이행으로 인한 불이익한 처우의 금지(헌법 제39조 제2항)와는 무관한바, 예비역이 「병역법」에 따라 병력동원훈련 등을 위하여 소집을 받는 것은 병역의무의 이행으로 불이익한 처우를 받는 것이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3. 예비군동원이나 예비군훈련소집의 경우에 예비군대원은 어디까지나 예비군대원의 신분으로서 복무할 뿐이지, 현역군인과 동일하거나 현역군인에 준하여 복무하는 것이 아니므로, 「예비군법」에 따른 훈련을 받는 예비역과 달리 병력동원훈련소집 등으로 소집되어 실역에 복무 중인 예비역에 대하여 군인에 준하여 「군형법」을 적용한다 하더라도 이는 합리적 이유가 없지 않으므로 평등원칙에 위반되지 않습니다.

<헌재 1999. 2. 25. 97헌바3>

「군형법」의 특수성 주소복사 즐겨찾기에추가
「군형법」의 특성상 형벌의 가중
군은 국가의 안전보장과 국토방위의 신성한 의무를 수행함을 사명으로 하고, 군이 이러한 사명을 완수하는 수단은 최종적으로는 무력의 행사, 곧 전투이며, 전투는 승리만을 유일한 목적으로 합니다. 군이 전투에서의 승리라는 본래의 사명을 수행하기 위하여는 그에 상응하는 특별한 조직과 규율이 요구될 수밖에 없고, 「군형법」은 군의 이러한 특수성을 전제로 형벌이라는 제재를 수단으로 하여 군의 조직과 규율을 유지·보전함과 동시에 군이 가지는 전투력을 최대한으로 보존·발휘하게 하는 데 그 궁극적인 목적이 있으므로 일반 형사법규에서 규정한 죄 중에 형량을 높여 처벌하는 경우가 있습니다(헌재 1995. 10. 6. 92헌바45).
민원성 의견은 국민신문고 일반민원신청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기타 의견

  •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내용과 무관한글, 광고성 글, 상호 비방, 법적 책임을 동반할 수 있는 글은 참여자등의 보호를 위하여 임의 삭제됩니다.
  • 이 정보는 2017년 06월 15일 기준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생활법령정보는 국민이 실생활에 필요한 법령을 쉽게 찾아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습니다.
  • 따라서 생활법령정보는 법적 효력을 갖는 유권해석(결정, 판단)의 근거가 되지 않고, 각종 신고, 불복 청구 등의 증거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습니다.
  • 구체적인 법령에 대한 질의는 담당기관이나 국민 신문고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설문조사

  1. 현역병 (군형법) 법령정보 서비스에 만족하십니까?
  2. 현역병 (군형법) 법령정보 서비스를 신뢰하십니까?
  3. 서비스 이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하단 영역